채근담 111. 공평한 의견
채근담 111. 공평한 의견
  • 전형구 논설위원
  • 승인 2019.09.06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평정론(公平正論) 불가범수(不可犯手) 일범즉이수만세(一犯則貽羞萬世).
권문사두(權門私竇) 불가착각(不可着脚) 일착즉점오종신(一着則点汚終身).

공평한 정론에는 손을 대지 말라. 한(1) 범하면 부끄러움을 만세에 남길 것이다.
권문과 사리(私利)에는 발을 들여놓지 말라. 한(1) 붙이면 평생 동안 씻지 못하는 오점을 남기게 된다.

* 핵심 주제

누구의 눈으로 보더라도 정당하다고 판단되는 의견에 대해서는 사사로운 정에 이끌려 반대하지 말아야 한다. 권력을 남용하여 자기의 배를 채우는 자는 가까이 하지도 말아야 한다. 비록 누가 비난을 하지 않는다 하더라도 이러한 과오를 저지르면 두고두고 본인 스스로 양심을 찌를 것이니 후회막급한 일일 수밖에 없다.

혹시 스스로의 양심에 가책을 느끼지 못하더라도 언젠가는 터져 버려 모든 걸 잃기 쉽다.

 

- 채근담, 홍자성 저, 안길환 편역, 고전산책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