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장 도리를 지켜 인간다운 삶을 실현하다_강직함 역시 정도를 벗어나면 안 된다
10장 도리를 지켜 인간다운 삶을 실현하다_강직함 역시 정도를 벗어나면 안 된다
  • 전형구 논설위원
  • 승인 2021.11.26 0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장 도리를 지켜 인간다운 삶을 실현하다_강직함 역시 정도를 벗어나면 안 된다

 

유하혜불이삼공역기개(柳下惠不以三公易其介).

 

  유하혜는 삼공의 지위를 위해 그의 지조를 바꾸지 않았다. - <진심장구(盡心章句)> 상편 중에서

 

  권력은 혼자 움직일 수 없다. 권력의 특징은 한 사람이 외치는 소리에 수많은 사람이 동조하고, 뜻을 같이하지 않는 자와는 절대 양립하지 않는 것이다. 권력 구조 속에서 한사코 강직하게 대립각을 세우면 희생양이 되기 쉽다.

  하지만 때로는 자신의 강직함을 끝까지 지켜내야 할 때도 있다. 다만 우리의 강직함이 자기주장을 고집하며 권위에 도전하는 것으로 표현되어서는 안 되며, 치욕을 참으며 무거운 짐을 짊어지는 굳은 의지로 드러나야 한다. 그런 강직함이 더 귀중하다고 할 수 있다.

 

- 왕멍, <나를 바로 세우는 하루 한 문장_맹자>, 정민 미디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